본문 바로가기대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본문시작

조선후기 화가 최북, 창극으로 만난다!

  • 조회수 : 40
  • 작성자 : 기획실
  • 작성일 : 2021-06-10
  • 문의처 : 063-320-2721


717일 무주군민의 날 운영


무주군이 전북도립국악원과 함께 하는 창극 최북, 그리움을 그리다공연(7.17. 15:00~ 한국소리문화의전당 / 120)을 앞두고 사전 예약(선착순 250)을 받는다고 밝혔다.

 

기간은 오는 30일 오후 6시까지(공휴일 및 평일 점심시간 제외)로 무주군청 문화체육과 문화예술팀(063-320-2541, 2543~4)으로 하면 된다.

 

무주군청 문화체육과 문화예술팀 김성옥 팀장은 최북, 그리움을 그리다는 조선시대 무주출신 화가인 최북의 삶과 사랑을 창극으로 풀어낸 것으로 무주군과 전라북도립국악원이 협업해 제작을 했다라며

 

“717일은 무주군민의 날로 군민 여러분이 특별한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 예약제를 진행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무주군에 따르면 교통편 등 편의제공은 일절 없으며 관람객들은 공연장에서 마스크 착용과 관람석 간 띄워 앉기, 출입 확인 등의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야 한다.

 

한편, 창극 최북, 그리움을 그리다에서는 그간 조선 후기 화단의 거장이자 기인으로만 알려져 있는 호생관 최북의 삶의 이면이 그려질 예정으로, 85명의 창극단과 관현악단, 무용단 등의 소리와 몸짓으로 표현될 최북의 못 다 이룬 사랑과 그녀(설야)를 향한 그리움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


담당부서 :
기획실 홍보
연락처 :
063-320-27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결과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