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대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본문시작

황인홍 무주군수,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예산 총력

  • 조회수 : 95
  • 작성자 : 기획실
  • 작성일 : 2022-11-22
  • 문의처 : 063-320-2226


21일 국회 방문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예산 요청 


황인홍 군수가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예산 확보를 위한 총력 대응을 하고 있다

 

황인홍 군수는 지난 21일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에 필요한 예산 확보를 위해 국회를 방문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우원식 위원장과 간사 박정 위원을 잇따라 면담하고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당위성을 피력했다.

 

황 군수는 이날 자리에서 글로벌 지도자 및 친한인(親韓人) 스포츠 외교 사절을 육성하는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는 전 세계 태권도 보급과 함께 외교 통상까지 이어지게 하는 동력 사업으로 글로벌 태권도 인재 양성 전문 교육 기관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당위성을 설명했다.

 

황 군수는 태권도법에 의해 법률로 성지인 무주 태권도원이 진정한 세계 성지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이의 시설과 연계한 태권도 관련 고등 교육 기능이 필요하다라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가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새정부 공약에 반영된 만큼 충실한 이행을 위해서는 설립의 첫 관문인 사전 타당성 용역비 3억 원을 국회 심의 단계에서 반드시 증액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인홍 군수의 민선7기 하반기 7대 비전에 반영돼 본격 시작한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은 지난 2년여 간의 노력 끝에 새정부 대통령 공약에 반영됐다.

 

하지만 지난 5월 문화체육관광부는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에 필요한 사전타당성 용역비 3억 원을 기획재정부에 제출했으나 최종 정부안에는 미 반영됐다.

 

이에 군은 국회 심의 단계에서 사전타당성 용역비 3억 원 증액을 위해 국회 대응 활동에 총력을 쏟고 있다.

 

특히 황 군수는 최근 국회 등을 수차례 방문하고 문화체육관광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수석전문 위원, 국회의장실 정책기획비서관 등 정치권 및 국회 핵심 인사를 만나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에 필요한 국비를 건의했다.

 

또한 세계태권도연맹 조정원 총재, 국기원 이동섭 원장, 대한태권도협회 양진방 회장을 직접 만나 지원 요청을 하는 등 국비 예산 반영을 위한 광폭 행보를 하고 있다.

 

이에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상임위는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을 위한 사전 타당성 용역비 3억 원 증액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달아 최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문화체육관광부 예산안을 제출했다.

 

한편, 지난 17일부터 본격 가동한 예산안등조정소위원회는 예산 증액과 감액을 최종 심사 결정하고 여 · 야 협의를 거쳐 다음달 2일 국회 본회를 통과 후 정부 예산안이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

 

담당부서 :
기획실 홍보
연락처 :
063-320-27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결과보기